작품소개

첫사랑에게 건물을 빼앗겼다.
 
청담동 ‘티파니’의 건물의 소유주 유하리.
5년 만에 돌아온 첫사랑 은호가 등기이전권을 그녀 앞에 들이밀었다.
 
“아, 어제부로 이 빌라 건물 명의자가 바뀌었거든. 차. 은. 호로”
 
그렇게 하리는 하루아침에 건물주에서 거리의 노숙자로 전락할 신세가 되었다.
 
‘넌 이제부터 첫사랑이 아니라, 첫사랑 새끼야!’
세상 모든 저주를 퍼부어 벼락을 떨어뜨리고 싶을 정도로 밉디미웠지만 자신의 의식주 해결이 먼저였다.
그렇게 하리는 ‘첫사랑 새끼’ 은호의 입주 도우미로 난생처음 취업이란 걸 한다.
 
인생 9.9할을 놀고먹으며 살아온 그녀에겐 힘겨운 하루하루였지만,
또 작정했는지 대놓고 자신을 부려먹는 은호 때문에 분노하는 일 천지였지만, 생각보다 견딜 만했다.
아니, 가끔은 즐겁기도 했다. 그리고… 개 버릇 남 못 준다고, 그를 좋아했던 못된 습관이 다시 고개를 쳐들었다.
 
“두 번째 조항은, 피고용인은 고용인을 유혹하는 그 어떠한 행동도 하지 않는다.”
 
과연, 하리는 티파니 건물과 은호를 모두 되찾을 수 있을까?

저자 소개

그림 이슬기 / 원작 정수현

키워드

#로맨스 #현대배경 #삼각로맨스 #결혼동거 #계약관계 #짝사랑 #첫사랑 #엇갈림 #오해 #다정남주 #재벌남주 #능력남주 #순정여주 #다정여주 #상큼여주 #순진여주 #노블코믹스 #드라마화

작품 상세보기